Back
Category: Books

App removed from site

We're sorry, "김남천 소설집" has been removed from the App Store.

Please return to the front page and use the search box above to find another app.

김남천 소설집

김남천 소설집

       iOS Universal

김남천의 장,단편 소설 묶음입니다.

[경영],[공장신문],[남매],[대하],[맥],[물],[처를 때리고]를 수록하고 있습니다.

-------

Powered by 3rdpub!

'3rdpub'으로 검색하시면 더 많은 책을 볼 수 있습니다.

커버/목록 선택으로 원하는 연재분을 선택하실 수 있습니다.

애플리케이션이 종료될 때 자동으로 현재 읽던 위치를 기억해 둡니다. 다음 실행 때 읽던 부분을 빠르게 찾아갈 수 있습니다.

텍스트 화면에서 두손가락 확대/축소로 글씨 크기를 조절할 수 있습니다.

텍스트 화면의 툴바는 왼쪽부터 회전 잠금, 페이지화 잠금, 배경/글씨색, 툴바잠금 기능입니다.

------


김남천(金南天, 1911년 3월 16일 ~ 1953년 8월?)
한국의 소설가이며 문학평론가이다. 본명은 김효식(金孝植)이다.

[생애]
평안남도 성천군에서 출생하여 1929년에 평양고등보통학교를 졸업했다.
이후 도쿄로 유학하여 호세이 대학에 입학하였다가 1931년에 제적되었다.
일본에서부터 사회주의 운동에 참여하며 조선프롤레타리아예술가동맹의 소장파 평론가로 활발한 활동을 펼쳤다.
임화와 함께 문예 운동의 볼셰비키화를 주창하였고, 노동쟁의에도 직접 참가하였다.
1931년에 제1차 카프 검거 사건 때 조선공산주의자협의회 가담 혐의로 기소되었다.
출옥 후에 감옥에서의 경험을 토대로 한 단편 〈물〉(1933)을 발표하고 문학적 실천에서의 계급적 주체 문제를 놓고 임화와 논쟁을 벌였다.
장편 《대하》(1939), 연작인 《경영》(1940)과 《맥》(1941) 등을 발표했다.
태평양 전쟁 종전 직후 미군정 지역에서 좌익 활동을 시작했다.
조선문학가동맹을 결성하여 좌익 문인들의 구심점 역할을 담당하던 중, 1947년 경에 월북했다.
월북 후 제1기 최고인민회의 대의원, 조선문학예술총동맹 서기장을 역임하였다.
한국 전쟁에도 조선인민군 종군 작가로 참전했으나, 휴전 무렵 박헌영을 중심으로 한 남조선로동당 숙청으로 오랜 동지인 임화가 사형 판결을 받았다.
이때 김남천도 함께 숙청당한 것으로 알려졌으나, 정확한 사망 시기는 알 수 없다.
1953년이나 1955년에 사형당했다는 설, 1977년까지도 생존해 있었다는 설이 있다.
대한민국에서는 월북 작가라는 이유로 김남천에 대해서 언급하지 못하고 꼭 필요한 경우에는 이름 한 글자를 지우고 언급하다가, 6월 항쟁 이후 이름을 되찾고 전집이 출간되는 등 재조명되었다.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문예사에는 김남천의 흔적이 남아있지 않다.


------

작가 소개와 작품 소개는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동일조건변경허락 3.0 에 따라 사용할 수 있습니다.

저작자는 위키백과 "김남천" 항목의 역사를 참고해 주십시오.

What's new

실행 오류 수정


Screenshots

Screenshot 1 of 3

Share with Others

Last changed:
Jul 24, 2013
Category:
Books
Developer:
3rdpub
Version:
1.7
Size:
25.8 MB

Current Version Average Rating:
No data

All Versions Average Rating:
No data
Other Apps By This Developer